가정맹어호(苛政猛於虎)

|2017.01.12 03:49|0|54
苛:가혹할 가, 政:정사 정, 猛:사나울 맹, 於:어조사 어, 虎:범 호

[출전] <禮記> <檀弓記>

가혹한 정치는 호랑이보다 더 사납다는 뜻으로,

가혹한 정치는 백성들에게 있어 호랑이에게 잡혀 먹히는 고통보다 더 무섭다는 말.

춘추 시대(春秋時代) 말엽, 공자(孔子:B.C 551∼479)의 고국인 노(魯)나라에서는 조정의 실세(實勢)인 대부(大夫) 계손자(季孫子)의 가렴 주구(苛斂誅求)로 백성들이 몹시 시달리고 있었다.
어느 날, 공자가 수레를 타고 제자들과 태산(泰山) 기슭을 지나가고 있을 때 부인의 애절한 울음소리가 들려 왔다. 일행이 발길을 멈추고 살펴보니 길가의 풀숲에 무덤 셋이 보였고, 부인은 그 앞에서 울고 있었다. 자비심이 많은 공자는 제자인 자로(子路)에게 그 연유를 알아보라고 했다. 자로가 부인에게 다가가서 물었다.
"부인, 어인 일로 그렇듯 슬피 우십니까?"
부인은 깜짝 놀라 고개를 들더니 이윽고 이렇게 대답했다.

"여기는 아주 무서운 곳이랍니다. 수년 전에 저희 시아버님이 호환(虎患)을 당하시더니 작년에는 남편이, 그리고 이번에는 자식까지 호랑이한테 잡아 먹혔답니다."

"그러면, 왜 이곳을 떠나지 않으십니까?"

"하지만, 여기서 살면 세금을 혹독하게 징수 당하거나 못된 벼슬아치에게 재물을 빼앗기는 일은 없지요."

자로에게 이 말을 전해들은 공자는 제자들에게 이렇게 말했다.

"잘 들 기억해 두어라. '가혹한 정치는 호랑이보다 더 무섭다[苛政猛於虎]'는 것을…‥."
댓글
  • 일본 온천여행 가장 저렴하게 가려면 어떤걸 추천 하시나요?? [9]
  •  | byPLANK | 07:39 | 1
  • 어제 폐막식에서 김아랑 [2]
  •  | 카우™ | 07:49 | 1
  • 남미 축구선수들과 소농민 [1]
  •  | 雅雲 | 07:37 | 7
  • 현직 큰차 타고 돈벌러 나왔습니다...ㅡㅡ;; [19]
  •  | 후니-막투엔 | 07:42 | 7
  • 산타페 vs. 소렌토 직접 타본 경험 [6]
  •  | realvalencia | 07:35 | 6
  • 왠지 옆자리 과장님 당하신거 같... [5]
  •  | *^^v~♡mino™ | 07:25 | 15
  • 근데 누드 사진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2]
  •  | 퍼오넬こ.ご】 | 07:27 | 15
  • 청년 일자리 ㄷㄷㄷㄷㄷ  [0]
  •  | 고릴라뽀S | 07:18 | 20
  • 갈릭걸즈 인기 어마어마한듯.. [2]
  •  | Lv.5 | 07:06 | 19
  • 폐회식에 엑소 나온게.. [0]
  •  | Lv.5 | 07:01 | 39
  • 올림픽 끝났다고 오늘 아침뉴스에 [1]
  •  | Lv.5 | 06:49 | 23
  • 음 우리 은정씨 환하니 좋네유  [1]
  •  | ((((((())))))) | 06:44 | 22
  • [프로토코스]벌써 여기까지 진행했습니당. [0]
  •  | 가즈아 | 06:23 | 23
☆Today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