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식당에 찾아온 어이없는 사람들...

|2018.01.13 19:24|23|360
저희 어머니 장유에서 갈비집을 하는데요..

4년전에 여성분 두분이 방에서 식사하시다가 거의 다 드셨을쯤.. 어머니를 불러서 찜에 머리카락 들어갔다고

어떻게 하실거냐고 엄청 따졌대요... 엄마는 그럴리 없다고 했지만 손님이 다시 음식을 해달라고해서 (거의 다 먹어서 바닥을 보이고 있었음) 다시 음식을 해주시고. cctv 를 확인하는데 글쎄.......!!!

음식을 먹던 두분중 창가에 앉아 먹던 여자가 방석밑을 슥슥 긁더니 자기 머리카락을 주워서 (머리카락이 길었고 그여자 앉은자리에 머리카락이 많이 빠져 있었음) 집어 넣는거 아니겠습니까????

마침 손님도 없는 3시였고 어머니가 가서 추궁을 하니 절대 안그랫다고 끝까지 오리발을 내밀었습니다...

바로 cctv 로 오라고 해서 화면을 보여주니.. 바로 한여자는 튀고 나머지 한여자는 미안하다고 2개 (4인분) 가격 다 계산하고 갔습니다..

엄마가 얼마나 황당하셨던지 밤에 저한테 cctv 를 보여주면서 욕을 엄청 하더라구요 ㅎㅎ

장사가 참 드러운거 같습니다...

 

댓글
  • 루이까또즈01-13 23:09

    고화질CCTV 필수

  • 이국종 교수님의 몸상태 [19]
  •  | 제이얜 | 17:43 | 14
  • 안녕하세요.여성 치료기 3차 나눔 글입니다. [45]
  •  | 오달홍 | 17:45 | 17
  • 생활의 달인 초밥편.jpg [26]
  •  | 너굴맨 | 14:22 | 34
  • 카카오 카풀 예상 (펌) [28]
  •  | 코너맥그리거위꽥꽥 | 17:22 | 34
  • 터키인이 말하는 한국 근대사(수정) [25]
  •  | 남의떡 | 16:58 | 37
  • 나도 베스트 함 가봅시다... [25]
  •  | 막무비머 | 16:30 | 20
  • 제네시스 영상 말 바꾸셧네요 ㅋㅋㅋ [14]
  •  | 비1상 | 15:51 | 29
  • [펌]소름주의)강서구PC방 살인사건 담당의사 글 [28]
  •  | 올때매로나 | 15:41 | 42
  • 박용진의원 후원해 줍시다 [8]
  •  | 울산레인져 | 15:31 | 32
  • 경비아저씨 추차 관리하다 범퍼가 나갔네요 [16]
  •  | 청바지는저버 | 15:20 | 78
  • 나는 강서구 PC방 피해자의 담당의였다. [14]
  •  | 골목대장퉁퉁이 | 15:17 | 54
  •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담당의사 글(남궁인 선생님) [28]
  •  | 궁그미89 | 14:19 | 41
  • 나는 강서구 PC방 피해자의 담당의였다. [17]
  •  | 전기농어 | 14:52 | 45
☆Today BEST☆